현재접속자 : 0명
  1. 공지/사설
  2. 재활/복지정보
  3. 이벤트/공모전
  4. 자료실
  5. 장애예방과재활정보가이드
  6. 청소년복지
  7. 여성복지
  8. 정신/알콜중독정보
  9. 어르신복지
  10. 아동복지
  11. 이슈
  12. 해외정보
  13. 장애복지
  14. 의료정보
  15. 사건/사고
  16. 복지시설소식
  17. 교육/문화
  18. 노동/직업
  19. 환경/먹거리
  20. 다문화가정
2020.0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 한달간 랭킹 Top 10

(기간: 30일, 2020-07-09~)
  • 1위. [레벨:30]해처럼달처럼
    49회

DNS Powered by DNSEver.com

공지사항 - 회원여러분은 꼭 확인바랍니다.

공지사항은 여러분들에게 알려드리는 중요사항입니다.
하루 한번은 공지사항을 꼭 확인 하시기 바랍니다. ^^
글수 1,054
번호
공지 알림 장애인으로 28년의 삶 고마웠습니다. 5220 2018-12-28
공지 사랑하는 가족과 전문위원과 관계자 여러분께. 108929 2008-07-30
공지 우리 복지문화의 새로운 인식개선이 시급합니다. 108276 2008-10-13
공지 알림 본회와 전국의 부모님과 자녀 여러분께 드리는 글 2 100054 2008-11-04
공지 알림 본회 이․미용봉사를 새롭게 시작합니다. 101583 2008-12-03
공지 알림 본회 정산에 대하여...... 101021 2009-01-28
공지 알림 이·미용봉사 하실 분들을 찾습니다. 100069 2009-01-31
공지 본회를 알려 주시기 바랍니다. 1 imagefile 105217 2009-03-22
공지 알림 복지 사각지대 쌀 나누기 사업을 합니다. 2 93529 2009-10-30
공지 알림 “우리는 하나, 이웃의 행복을 위해” 90989 2010-04-19
공지 알림 우리 농아인의 슬픔! 이제 함께 합니다. 14038 2018-02-18
공지 알림 홈페이지 작업 중 문제가 있어습니다. 69801 2012-07-28
공지 알림 본회 조규환 총회장님의 퇴임식 imagefile 39630 2016-05-27
공지 알림 본회 골전도 음향증폭기 사업 시작합니다. imagefile 49049 2015-05-28
공지 알림 이젠 부끄러움에 잠들었으면 싶습니다. 1 79991 2011-10-13
873 사설 미래를 말한다. 81(죽음을 준비하는 사회가 복지국... 2355 2016-10-02
21C를 시작되면서 전 세계는 국경 없는 하루생활권이라며 신세상이 오는 것처럼 사람들을 현혹하기에 충분했다. 학자들과 정보기기발전과 정보사회를 주도하는 분들의 예견이 아니더라도 피부로 느끼기에 충분했다. 발전의 전제는 차...  
872 사설 회귀(回歸) 할 곳이 있어야 복지다. 2230 2016-09-20
우리민족역사가 외세침략만 받아온 국가로 어려움에 대처하는 지역과 서민중심의 복지형태를 가진 장점을 가진 민족이다.IMF때도 금모으기로 세계를 놀라게 한 일이 일시적으로 된 것이 아니라 오랜 경험에서 나온 것이다.요즘의 침...  
871 알림 대한민국장애인국제무용제 imagefile 2468 2016-09-10
사) 빛소리 친구들이 최영묵 대표께서 주관하여 문화체육부 등등 후원으로 서울 대학로 마로니에공원 아르코극장에서손봉호 고신대학 석좌교수님을 비롯해 이정자 서대문농아인복지과 관장님 등등 각계 기관장님들과 참석한 가운데훌륭...  
870 알림 전기요금 부당이득 반환청구소송 참여 imagefile 1990 2016-09-06
전기요금 부당이득 반환청구소송을 진행하고 있는 "법무법인 인강"과 함께 서울중앙지방법원에 9월5일 오늘 소장을 "곽상언 변호사"님과 함께 제출하였습니다.세상은 참 불평등한 것들이 많지만 전기누진제는 중증장애인들에겐 마비로...  
869 알림 희소식입니다. 인천 해오른 호피치스병원이 개원을... 2016 2016-08-29
본회가 25년 동안 제일 안타까운 것 세가지 중 암질환자들을 위한 전문적인 호스피스병원의 부재었습니다.인천에 복지부지정호스피스병원 시범사업을 해오름병원에서 하게되었는데 본회 전문위원이신 전성철님께서 본부장으로 오셔서 ...  
868 사설 진정한 교육이 없다 1928 2016-08-27
교육이란 인성과 인품을 갈고닦고 학문을 배워서 자신과 가정과 사회와 나라에 바르고 옳은 사람을 길러내는 것임은 다 안다고 한다.아이들의 바람이 무엇인지 묻는 것은 불문율이고 일반적인 수업은 앵무새마냥 외워 시험점수가 ...  
867 알림 본회 강원도 손 광열회장님 소천 1964 2016-08-26
슬픈 서식을 전합니다. 본회 강원을 대표해 함께 하시려고 노력 해오신 손 광열 강원장애인장학회장이 8월 3일 지병으로 하늘나라로 떠났셨다는 소식을 오늘 아침에서야 부인으로부터 전화를 받았습니다. 소화기 김인종 대표님 치료...  
866 알림 본회 첫 번째 무료공연을 마쳤습니다. imagefile 2326 2016-08-12
본회 노래봉사단 소리새 가수 김광석과 복음가수 이명규, 김종성 전문위원님들과 미래 노래 꿈나무인 에이미 리, 임예솔, 김민지가 10일 본회 오랜 전문위원으로 수고해주신 사재영원장님의 새올 노인재활병원에서 임 혜진실장님의 ...  
865 알림 본회 무료공연 회의가 있었습니다. imagefile 2119 2016-07-26
그동안 본회는 많은 재활프로그램을 진행하면서 문화부분은 없어 아쉬움이 컸었습니다.6월 남양주시에서 장애인결혼식 축하공연을 이명규 전문위원님의 주도로 시작하면서 본회 무료공연을 계획하게 되었고앞으로 소외된 곳에 가수 "...  
864 사설 미래사회발전이 자신만을 위해서는 거짓이다. 1981 2016-07-15
미래를 확실하게 알 수 있는 사람은 없다. 예측이나 추측은 할 수 있어 주장들을 한다.미래를 알 수 없어 궁금해 하고 걱정하면서 예견하는 분들이 있다. 미래사회를 대안을 말하는 분들은 미래기술, 정보 등 발전에 대한 예측...  
863 사설 교육시리즈 22(무상양육과 교육을 국가가해야 한다... 1993 2016-07-05
민주와 자본주의국가에서 어린이와 청소년과 노인들과 같은 보호가 필요한 양육과 교육과 안정된 삶을 국가가 책임질 때 민주자본주의에 맞다.종교와 잘못된 역사정체성까지 뒤에 엎고 자유라는 말과 경쟁력이란 미끼를 던지는 신자...  
862 알림 인천 세이프 타임즈 모임이 있었습니다. imagefile 2716 2016-06-28
우리의 안전불감증 지수는 매우 높아 세월호와 같은 크고 작은 일들로 생명과 재산을 잃고 있습니다.안전에 뜻을 두시던 김 창영 대표님을 비롯해 많은 시민분들이 모여 만들어진 것이 세이프 타임즈입니다.전국 각 지역에 현재 ...  
861 사설 창의를 가로막는 정치와 정부 2382 2016-06-25
21세기로 들어서면서 급속한 의·과학발전은 정보화로 세계 사회문화경제를 바꿔놓았다.정보는 급속한 변화로 발전 속도에 가속이 붙어 따라잡기 위해 각국이 치열한 경쟁 속에 살아간다.자원이 없는 우리는 창의적인 기술이 대안이여서...  
860 사설 민영화로 행복할 수 없다. 2032 2016-06-18
우리는 아이들이 미래라고 말하지만 시간이 갈수록 아이차별을 사회 곳곳에서 본다.이렇듯 우리는 말과 행동을 달리하는 속에서 국가차원의 공공성과 존립을 위해 에너지, 물, 전기 같은 분야는 경제효율을 명분으로 공사로 전환되...  
859 사설 우리끼리는 사랑하자! 2743 2016-06-01
우리에게 서로를 사랑할 수 없게 하는 가장 큰 적은 우리 내부에 있다.자신의 이익을 위해 민족문제를 이념으로 몰아가며 정치권과 언론과 학계와 경제계와 심지어 법조계와 종교계의 뒤편에 친일이 도사리고 있다.나라와 국민을 ...  
858 사설 KBS1 명견만리(셀프부양)을 보면서 웃었다. 2801 2016-05-12
이 프로를 보면서 노후가 두렵고 걱정이라면 대안을 찾기 전에 문제를 바로 볼 수 있는 시작이 먼저라 말 하고 싶다.하반신마비장애를 갖으면서 우리현실을 보았고 재활과 지원프로그램10여 년의 경험으로 문제를 5년을 지나 그 ...  
857 사설 우리나라 불평등 임금노예국가다. 2395 2016-04-16
청소년 100명 중 22명은 실업자 38명은 비정규인 이다. 경제학자 시민운동가 장하성 교수의 90년대까지는 가계소득 95% 임금소득 임금격자 임금불평등 국가 아니었다. 고도성장을 하면서도 임금불평등이 없었다.임금 OECD국가 끝에...  
856 사설 세계 국민투표의 현실 2698 2016-04-04
의무투표제......전오성현재 32개국이 의무투표제를 채택하고 있다. 오스트레일리아처럼 벌칙에 불복하면 강제력이 발동될 수 있는 경우도 있고, 벌칙만 있고 강행규정은 없는 나라도 있다. 2006년 현재 세계 32개국이 의무투표제를 ...  
855 사설 미래를 말한다. 80(진화는 눈가림이다) 2343 2016-03-19
사람이 온 우주의 모든 비밀의 답을 담고 있다. 신의 피조물인 천사의 타락으로 주인을 앞서고자 사람을 통하여 도전은 계속 되고 있다. 사람들이 과학으로 세상을 이끌게 하고 발전으로 편익함으로 탐욕을 부추겨 결국 사람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