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1차 구제계정운용위원회 개최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29일 제21차 구제계정운용위원회’를 개최해 ▲구제급여 상당지원 대상자 결정 ▲긴급의료지원 대상자 결정 ▲장의비 및 구제급여 조정금 대상자 결정 등의 안건을 심의·의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회의에서는 폐질환3단계 3명 및 폐렴 1명을 구제급여 상당지원 신규 대상자로 인정했다.

지원금액은 정부구제 대상 피해자가 지급받는 구제급여와 동일한 수준이며, 지원항목은 요양급여·요양생활수당·간병비·장의비·특별유족조위금·특별장의비·구제급여 조정금 등 총 7가지이다.

또한, 이번 회의에서 의료적·재정적 지원이 시급한 대상자 16명에 대한 긴급의료지원도 의결됐다.

이번 대상자는 환경노출 결과, 가습기살균제 관련성, 의료적 긴급성 및 소득수준 등을 고려하여 결정됐으며, 본인이 부담한 의료비에 해당하는 요양급여를 지원받게 된다.

가습기살균제 건강피해로 사망한 구제급여 상당지원 대상자 2명에 대해 장의비 및 구제급여 조정금 지급이 의결됐다.

이날 회의에서 의결된 대상자를 포함하여 현재까지 특별구제계정 대상자는 총 2239명(질환별·분야별 중복 지원 제외)으로 늘어났다.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 관계자는 구제계정운용위원회가 의결한 사항이 차질 없이 이행되도록 만전을 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가습기살균제 피해신청 절차와 구비 서류 등 자세한 사항은 ‘가습기살균제피해 종합지원센터’ 상담실로 연락하거나, ‘가습기살균제 피해지원 누리집’을 확인하면 된다.  
메디컬투데이 김민준 기자(
kmj6339@mdtoday.co.kr)          

profile